이수앱지스, 알츠하이머 신약 ‘ISU203’ 국제특허 출원
PCT 및 아르헨티나·대만 출원 마쳐…기술 이전·해외 진출 위한 사전적 행보
입력 2022.06.10 14:2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이수그룹(회장 김상범) 계열사 이수앱지스는 혁신 신약(First in Class)으로 개발 중인 알츠하이머 신약 ‘ISU203’의 국제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3월, ‘ISU203’의 공동개발자인 경북대와 전용 실시권 계약을 체결해 독점적 권리를 확보한 데 이어 본격적으로 국제적 권리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ISU203’은 PCT(Patent Cooperation Treaty) 및 PCT 미가입국인 아르헨티나와 대만 2개국에 특허 출원을 마친 상태며, 국내 특허 출원일로부터 12개월이 경과하지 않아 국제 규정에 따라 해외 특허 출원일도 작년 국내 출원일로 소급 적용해 인정받게 됐다.

PCT는 150여 개 국가가 가입된 특허협력조약으로, 1회의 출원으로 모든 PCT 가입국의 특허청에 직접 출원한 효과가 발생한다. 아르헨티나와 대만 등은 알츠하이머 유병자 수나 GDP 기준에서 상위권 국가이지만, PCT 미가입국이기 때문에 개별 출원에 나선 것이다.

‘ISU203’은 알츠하이머병 환자의 혈액에 과활성화돼 있는 염증 유발 물질인 ASM(Acid Sphingomyelinase)을 저해하는 항체 치료제다. ASM의 활성 저해를 통해 신경염증 반응을 감소시켜 알츠하이머 병의 진행을 억제하는 것이 ‘ISU203’의 작용기전(Mode of Action, MOA)이다. 회사는 지난해 이미 동물실험을 통해 염증 지표 물질과 알츠하이머병 지표 물질의 생성 억제 효과를 확인한 바 있다.

‘ISU203’의 해외 특허 등록을 위한 이수앱지스의 발 빠른 행보는 비임상 단계에서의 조기 사업화 추진 목표와 맞닿아 있다. 기술 수출(L/O) 진행에 앞서, 특허를 통한 진입장벽을 구축함으로써 ‘ISU203’의 가치를 확고히 하기 위한 포석이라는 설명이다.

이수앱지스 관계자는 “‘ISU203’은 경북대와의 오랜 공동연구를 통해 동물 모델 실험에서 인지퇴화 억제 효능을 확인했다”며 “또한 최근 외부 CRO(Contract Research Organization, 임상시험수탁기관)를 통해서도 결과의 재현성을 확인하는 등 객관적 검증까지 마쳐 조기 사업화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글로벌 CDMO 전문 회사인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Genscript Probio)는 이수앱지스로부터 위탁을 받아 ‘ISU203’ 세포주 및 공정 개발을 진행 중이다. 이르면 올해 3분기 중에 공정 개발을 완료하고 비임상시료 생산에 들어갈 전망이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이수앱지스, 알츠하이머 신약 ‘ISU203’ 국제특허 출원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이수앱지스, 알츠하이머 신약 ‘ISU203’ 국제특허 출원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