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클릭스바이오, "파멥신과 손잡고 원형 mRNA 항체 치료제 만든다"
뉴클릭스바이오 ringRNA 플랫폼으로 파멥신의 human Tie-2 타깃 항체 발현 기전
입력 2022.03.14 11:2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원형 mRNA 치료제 개발기업인 뉴클릭스바이오(대표 강호영)는 항체치료제 개발기업 파멥신(대표 유진산)과 원형 mRNA 기반 항체치료제 공동연구개발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르면 양사는 뉴클릭스바이오의 원형 mRNA 플랫폼 ringRNA을 통해 파멥신의 Human Tie-2 타겟 항체가 체내에서 발현되는 기전의 혁신 mRNA치료제 공동개발에 착수한다. 

무엇보다 원형 mRNA 분야의 혁신기업인 뉴클릭스바이오와 다수의 인간항체 후보물질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항체치료제 기업 파멥신과의 오픈이노베이션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그동안 높은 잠재력에도 개발이 지체되었던 mRNA 분야는 코로나19 백신 상용화를 계기로 전 세계적으로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mRNA 치료제는 신속하고 유연한 개발이 가능할 뿐 아니라, 특히 원형 mRNA는 기존의 선형 mRNA에 비해서 반감기가 긴 데다가 반복 투여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어, ‘차세대 mRNA 치료제’ 모달리티로 각광받고 있다.

이러한 원형 mRNA를 통해 치료용 항체를 체내에서 발현시키면, 약물의 반감기가 늘어나 치료 효능이 증대될 뿐 아니라, 약물 투여 방식이 개선되어 환자 편의성 또한 크게 높일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다. 최근 글로벌 시장에서도 mRNA를 통해 항체를 발현시키는 치료제 개발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뉴클릭스바이오는 자체적으로 개발한 ringRNA를 통해 치료용 항체를 발현시키는 Ribo-grAb (RNA-generated recombinant Antibodies) 플랫폼을 구축하였으며, 파멥신과의 공동연구개발계약을 필두로 다양한 항체 치료제 개발업체와의 공동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강호영 뉴클릭스바이오 대표는 “뉴클릭스바이오의 원형 mRNA 플랫폼은 다양한 치료제 개발에 유연하게 적용 가능하며, 항체 치료제와 접목 시 약물의 효능과 환자 편의성, 개발 용이성 측면에서 뛰어난 장점을 가진다”면서 “이번 파멥신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Ribo-grAb 플랫폼의 가능성을 증명하고, 파이프라인의 신속한 개발과 확장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파멥신의 유진산 대표는 "이번 뉴클릭스바이오와의 공동연구를 통해 파멥신이 보유한 항체의 mRNA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확인하고 향후 양사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파멥신 역시 이번 공동연구를 시작으로 다수의 mRNA 개발업체들과 오픈이노베이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다양한 mRNA 플랫폼과 파멥신이 보유한 항체개발 플랫폼를 활용하여 mRNA 개발 노하우를 축적해가겠다" 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뉴클릭스바이오, "파멥신과 손잡고 원형 mRNA 항체 치료제 만든다"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뉴클릭스바이오, "파멥신과 손잡고 원형 mRNA 항체 치료제 만든다"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