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헬릭스미스 인허가 본부장 Thu Doan 박사 방한
엔젠시스 DPN 3-2상 관련 임상·제조·품질·시판허가 현안 논의 예정
입력 2021.12.15 14:1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미국 헬릭스미스에서 규제 부문(Regulatory Affair)을 총괄하는 투 도안(Thu Doan) 박사가 방한하여 15일부터 본격 업무를 시작한다. 이번 방한 중 도안 박사는 FDA 및 규제와 관련된 각종 엔젠시스(VM202) 현안들을 논의하고 결정할 예정이다.


헬릭스미스가 미국에서 진행하고 있는 엔젠시스(VM202)의 당뇨병성 신경병증(DPN) 임상 3-2상은 결과 발표가 1년도 남지 않은 시점에 있다. 엔젠시스(VM202)는 신경병증(neuropathy)과 통증 분야에서 최초의 재생의약, 최초의 유전자치료제다. 이에 따라 시판허가에 필요한 여러가지 규제적 요구 사항들이 기존 의약과는 다르다. 

도안 박사는 이번 체류기간 중 본사의 전문가 및 경영진과 시판허가에 필요한 전략을 결정하고 이에 필요한 각종 데이터와 정보에 대해 선제적으로 준비할 계획이다.

엔젠시스(VM202)의 생산과 관련된 기준 및 시험방법도 주요 현안이다. 엔젠시스(VM202)는 플라스미드DNA를 이용한 의약으로서, 미국에서 최초로 시판허가를 신청하는 경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헬릭스미스는 사실상 산업의 표준을 만들어 나가고 있는 실정이다. 

헬릭스미스는 그간 미국 FDA와 밀접하게 협의해 왔으나, 주요 임상의 종료가 가까워짐에 따라 도안 박사의 내한을 통해 시판허가 준비에 필요한 사항들을 정밀점검할 예정이다.

도안 박사는 미국 미주리대학교 캔자스시티(University of Missouri-Kansas City) 약학대학을 졸업한 후 줄곧 규제(regulatory) 분야에서 일한 전문가다. 지난 15년 동안 미국 바이오기업 바이오젠아이덱(Biogen Idec), 앨러간(Allegan), 최초의 CAR-T 제품 시판으로 유명한 카이트파마(Kite Pharma) 등에서 근무한 경력이 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미국 헬릭스미스 인허가 본부장 Thu Doan 박사 방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미국 헬릭스미스 인허가 본부장 Thu Doan 박사 방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