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틸렉스, 美 자회사 통해 현지 임상 진행 및 투자 유치에 박차
미국 현지 법인 유틸로직스(Eutilogics, Inc.) 임상 협력 업체 3곳과 계약 체결
입력 2021.09.06 14:39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유틸렉스는 미국 자회사 유틸로직스(Eutilogics, Inc.)를 통해 미국 현지 업체들과 계약을 체결하고 임상 및 사업 진행을 본격화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유틸로직스가 계약을 체결한 업체는 세포치료제 생산 및 임상 진행을 위한 업체들로, 펩타이드 스크리닝을 진행하는 리서치디엑스(ResearchDX), 펩타이드를 생산하는 라이프틴(Lifetein) 및 항암제 전문 임상시험수탁기관(CRO) 온코베이(OncoBay) 3곳이다.

미국 샌디에이고(San Diego)로 미국법인 유틸로직스의 사무실을 옮긴 후 임상 및 사업 진행에 속도가 붙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회사 관계자는 “T세포치료제 TAST(Tumor-Antigen-Specific T cell), 앱비앤티(EBViNT) 등 핵심 파이프라인 임상을 한국과 미국 두 트랙으로 진행하기 위해 다양한 전문 업체들과 협력을 이어나가는 중이다”라며 “미국 임상을 진행하기에 앞서 다양한 전문가들도 과학자문위원으로 합류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에는 현재 미국 나스닥 상장사인 아미리스(Amyris) 및 케이스웨스턴리저브 대학교(Case Western Reserve University)의 이사로 있는 제퍼리 듀익(Geoffrey Duyk) 박사가 과학자문위원으로 합류했다”라며 “생명과학 관련 분야에서 30년 이상의 경험을 보유한 듀익 박사 합류로, 임상 진행과 현지 법인 투자유치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유틸렉스 최수영 대표이사는 “유틸로직스는 글로벌 항암제 시장의 중심인 미국에서 직접 임상을 진행하며, 글로벌 제약사들과 협력을 이어나가기 위해 2017년도에 설립한 유틸렉스의 현지 법인으로 미국법인 운영을 본격화하기 위한 그동안의 노력에 대한 실질적인 진행 성과들이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항암제 임상 전문 업체 계약 및 과학자문위원 영입을 시작으로 유틸렉스 면역항암제 기술의 우수성을 더욱 알리고 성공적인 치료제 개발에 매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유틸렉스, 美 자회사 통해 현지 임상 진행 및 투자 유치에 박차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유틸렉스, 美 자회사 통해 현지 임상 진행 및 투자 유치에 박차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