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모파트너즈이피, K뷰티 인도네시아 진출 견인차
‘라자다’(LAZADA) 인도네시아 국내기업 최초 TOP 100 선정
입력 2021.03.26 14:46 수정 2021.03.26 14:4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네모파트너즈이피가 최근 알리바바그룹의 동남아시아 마켓플레이스로 유명한 ‘라자다’(Lazada) 인도네시아에서 TOP 100에 선정되었다고 26일 밝혔다. 

한국기업이 알리바바그룹의 라자다(LAZADA)에서 TOP 100에 선정된 것은 네모파트너즈이피가 국내 최초다.

네모파트너즈이피가 알리바바그룹이 운영하는 라자다 인도네시아에서 두각을 나타내면서 K-뷰티 브랜드 인도네시아 진출에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어 국내 K뷰티 기업들의 새로운 희망으로 떠오르고 있다.

네모파트너즈이피 김흠 대표는 “라자다 인도네시아 TOP 100에 든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써니다혜(240만 youtube 팔로워) 샵과 많은 브랜드사들의 운영경험을 통해 기존에 제공하지 않았던 새로운 서비스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알리바바그룹의 동남아시아 마켓플레이스 라자다(LAZADA)는 태국, 필리핀, 베트남,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여러 국가에 입점한 오픈마켓이다. 지난 2016년 알리바바 그룹에 인수된 이래 동남아 최대 거래량을 자랑하는 라자다는 2018년 기준 연간 거래액이 11억 달러(한화 약 1조 2천억원)을 넘어서면서 동남아시아의 ‘아마존’으로 불리고 있다.

네모파트너즈이피 측에 따르면 “동남아 플랫폼에 입점을 하기 위해서는 페이오니아 계정을 연동해야 하는데 현재 페이오니아와도 파트너쉽을 체결하여, 네모파트너즈이피를 통해 동남아시장 진출을 원하는 기업에게 특별한 혜택을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네모파트너즈이피는 동남아시아 플랫폼 알리바바 산하의 ‘라자다(Lazada)’ 운영 대행 공식 파트너사다.

 한편, 네모파트너즈이피 김호종 이사는 “중국 및 동남아 진출에 있어 업계 최전선에서 움직이는 업체인 만큼 코로나 여파로 인해 신시장을 찾는 국내 K-뷰티 브랜드사들을 위한 컨설팅 및 브랜드 운영대행을 맡고 있다. 동남아시아관련 정부지원 사업에서도 목표를 추가 달성하였다. 우리 중소기업들이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큰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네모파트너즈이피, K뷰티 인도네시아 진출 견인차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네모파트너즈이피, K뷰티 인도네시아 진출 견인차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