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베인 캐피털, CNS 전문 제약기업 설립
파킨슨병, 알쯔하이머 등 주력 세러벨 테라퓨틱스
입력 2018.10.24 14:4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화이자社가 글로벌 민간투자기업 베인 캐피털社(Bain Capital)와 손잡고 중추신경계(CNS) 장애 치료제 개발 전문 제약기업 세러벨 테라퓨틱스社(Cerevel therapeutics)를 설립한다고 23일 공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화이자 측은 임상시험 단계의 3개 신약후보물질들과 전임상 단계의 일부 후보물질 등 다양한 중추신경계 장애 치료제 기대주들을 제공해 세러벨 테라퓨틱스社의 발매 前 신경과학(pre-commercial neuroscience) 부문 자산을 구축하는 데 도움을 제공키로 했다.

여기에 해당하는 기대주들은 파킨슨병, 알쯔하이머, 뇌전증, 조현병 및 의존성 등 각종 중추신경계 장애를 적응증으로 개발되고 있는 약물들이다.

베인 캐피털社의 경우 베인 캐피털 프라이빗 에쿼티社 및 베인 캐피털 라이프 사이언스社 등의 계열사에서 3억5,000만 달러를 투자하고, 차후 필요한 자금을 추가로 제공키로 했다.

세러벨 테라퓨틱스는 환자들의 니즈가 크게 충족되지 못한 치료제 영역에서 치료대안을 확대하는 데 주안점을 두고 경영될 예정이다.

화이자 및 베인 캐피털은 중추신경계 치료제 분야의 연구진을 구축하고, 신경계 및 신경심리계 질환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임상과 치료제 개발에 폭넓은 경험을 보유한 전문가들을 영업하는 등 세러벨 테라퓨틱스에 대한 지원활동을 제공키로 했다.

세러벨 테라퓨틱스가 확보할 포트폴리오 가운데 개발이 가장 진행된 자산들 가운데는 파킨슨병 치료제로 내년에 임상 3상 시험 돌입이 예상되고 있는 D1 부분 촉진제와 뇌전증 치료제 기대주로 임상 2상 시험이 준비 중인 선택적 GABA 2/3 촉진제가 포함되어 있다.

이와 함께 초기 단계의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신경염 치료제 연구 프로그램도 눈에 띈다.

화이자 측은 지난 1월 신경과학 분야의 초기 개발 프로그램들을 축소하는 결정을 내렸던 만큼 중추신경계 분야에 집중할 기업을 지원하는 일이 최적의 후속조치라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화이자 측은 세러벨 테라퓨틱스社의 지분 25%를 보유하기로 했다. 아울러 모리스 번바움 내과의학 부문 부회장 겸 최고 학술책임자와 덕 조다노 사업개발 부문 부회장 등 2명의 이사가 세러벨 테라퓨틱스 이사회에 참여키로 했다.

베인 캐피털 측에서도 애덤 코펠 및 크리스 고든 등 2명의 이사가 합류해 세러벨 테라퓨틱스 이사회를 구성키로 했다.

세러벨 테라퓨틱스는 베인 캐피털의 본사가 소재한 매사추세츠州 보스턴에 소재지를 둘 예정이다.

베인 캐퍼털 프라이빗 에쿼티社의 크리스 고든 상무이사는 “우리가 이처럼 유망한 자산 포트폴리오를 개발하는 데 혼신의 힘을 기울이기로 한 것”이라며 “이를 위해 세러벨 테라퓨틱스가 중추신경계 질환 환자들의 삶을 바꿔놓을 치료제들을 개발하는 선도적인 연구진을 구성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화이자社의 모리스 번바움 부회장은 “세러벨 테라퓨틱스가 화이자에 의해 개발이 진행되어 왔던 알쯔하이머 치료제와 파킨슨병 치료제 등의 개발을 이어가게 된 것을 환영해마지 않는다”며 “이것은 이처럼 소모적인 질환들로 인해 고통받고 있는 환자 및 환가족들을 위한 우리의 책무를 이행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화이자‧베인 캐피털, CNS 전문 제약기업 설립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화이자‧베인 캐피털, CNS 전문 제약기업 설립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