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별도기준, 흑자 전환 달성"
23일 실적 발표회..."올해 실적과 주요 지표 개선있을 것" 강조
입력 2024.04.23 16:02 수정 2024.04.23 16:0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부광약품(대표이사 이제영) 23일 실적 발표회를 열고 별도 기준으로 매출 340억원영업이익 21억 원영업이익률 6.2%를 기록하며 목표했던 흑자전환을 달성했다고 23일 밝혔다

연결 기준은 매출 344억원영업손실 16억원을 기록했으나별도 기준 흑자전환으로 연결기준 전분기 157억원 적자 대비 적자 폭이 크게 줄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부광약품은 실적 발표회를 통해 1분기에는 선택과 집중으로 수익성을 개선했고주요 관리품목들의 처방 성장률은 경쟁 시장 성장률보다 높은 3.9%를 기록했으며 매출 또한 회복해 전체 매출 증가에 기여했다고 전했다.

또 올해 중반기에는 자회사 콘테라파마의 파킨슨병 이상운동증 치료제 JM-010의 임상 2상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하반기에는 조현병 및 양극성 우울증 치료제인 라투다 판매가 가시화되면서 외형 성장 및 수익성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기대했다.

부광약품은 올해 하반기에는 진행 중인 다수의 파이프라인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이스라엘 자회사 프로텍트 테라퓨틱스의 신경퇴행 및 염증 치료제와 조인트 벤처인 재규어테라퓨틱스 AhR 길항제의 생체 내 효력시험 결과 역시 하반기 발표 예정이며부광약품이 자체 개발 중인 파킨슨병 치료제의 선도물질 도출도 하반기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는 얘기다.

부광약품 경영전략본부 김성수 본부장은부광약품이 지난 2022년 창사이래 첫 영업적자를 기록한 아픔을 겪었지만 그동안 꾸준한 개선 작업 끝에 올해 1분기에는 별도 기준 흑자 전환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이어이는 수익성 중심의 거래 구조 전면 개편을 통한 결과이며올해는 실적과 주요 지표의 개선이 있을 것이라고 발표했다.

부광약품 연구개발본부 김지헌 본부장은중반기에 발표할 부광약품의 메인 파이프라인인 파킨슨병 이상운동증 치료제의 임상 결과도 기대바란다면서연결 기준 적자의 가장 큰 요인이 된 임상개발비 투자 역시 올해 중 발표될 다수의 파이프라인 결과와 함께 결실을 맺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부광약품은 지난 3월 기존 보유 자사주인 약 507억원 규모의 261만주를 전량 소각했다회사는 이를 시작으로 앞으로 주주가치 극대화를 위한 배당정책 및 콘테라파마의 해외자본시장 상장 또한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부광약품 "별도기준, 흑자 전환 달성"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부광약품 "별도기준, 흑자 전환 달성"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