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놀루션, 김상훈 CFO 영입.."PBR이 1 될 때까지 최저임금만 받을 것"
전 메드트로닉코리아 상무...주주가치 극대화 IR, PR 활동 강화
입력 2024.03.05 09:53 수정 2024.03.05 09:5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그린바이오 전문기업 제놀루션(대표이사 김기옥)이 전 메드트로닉 코리아 재무담당 김상훈 상무를 제놀루션 신임 CFO 겸 부사장으로 영입했다.

김상훈 신임 부사장은 재무와 회계 분야에서 경험을 쌓아온 전문가다. 그는 회계학 전공 석사로 애보트 코리아, 썬 마이크로시스템즈 코리아, 마이크로소프트 코리아를 거쳐 메드트로닉 코리아의 재무운영 담당 상무를 역임했다.

또, 2007년부터 15년간 미국 캘리포니아 소재 EK Health Services Inc 와 Data Care Corporation에서 CFO를 맡으며 재무와 기업 경영에 관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김상훈 부사장은 제놀루션 특수관계인으로 제놀루션의 의결권있는 주식 2.24%를 보유하고 있으며, 신규사업 검토와 추진에 있어 적극적으로 주요 의사결정에 참여할 계획이다. 그는 주주 가치 극대화를 위해 IR/PR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으며, 주가순자산비율(PBR)이 1에 도달할 때까지 최저임금만을 받겠다고 밝혔다.

김상훈 신임 부사장은 “올 해 제놀루션은 핵산추출 기기와 시약의 미국 CLIA Lab 진출 확대, 홈뷰티 사업 론칭, 레드바이오 부문 송도 사옥 이전 등을 앞두고 있다”며 “35년간 관련 업계 경력을 바탕으로 주요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제놀루션, 김상훈 CFO 영입.."PBR이 1 될 때까지 최저임금만 받을 것"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제놀루션, 김상훈 CFO 영입.."PBR이 1 될 때까지 최저임금만 받을 것"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