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국정감사] 오유경 처장, "인슐린 공급, 계도기간 내 해법 찾을 것"
강기윤 의원 "계도기간 연장 아닌 근본적 해법 필요…피해는 오롯이 국민이 받고 있어"
입력 2022.10.07 13:43 수정 2022.10.07 15:1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오유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 사진 국회 전문기자협의회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이 인슐린 제제 배송과 관련된 일명 ‘콜드체인’에 관해 ‘계도기간 내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입장을 내보였다.
 
7일 오전에 진행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강기윤 국민의힘 의원은 ‘콜드체인’으로 인한 인슐린 공급 문제에 대해 계도기간만으로는 부족하다며 근본적인 해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일명 ‘콜드체인’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백신류를 제외한 생물학적제제, 냉장 및 냉동의약품 유통에 있어 자동온도기록장치 또는 일반 온도계를 설치해 운반해야 한다고 명시해 지난 7월 17일부터 시행하고 있는 ‘생물학적제제 등 제조ㆍ판매관리 규칙’에 포함된 내용이다.
 
강기윤 의원은 “콜드체인으로 인해 지금 당뇨병 환자들을 위한 인슐린제제를 포함해 주사제제 등의 공급에 차질이 있는 것 같다”며 “현재 유예기간을 내년 7월 17일까지 1년 정도 연장했는데, 이는 근본적인 해결방법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강 의원은 이어 “콜드체인을 유지하려면 유통과정에 있는 유통업자들이 시설 보완 등에 적게는 2,000만 원에서 많게는 4,500만 원까지 부담해야 하는 상황이며, 이로 인한 부담이 굉장히 크다”며 “유통 과정에서 온도 체크도 해야 하고, 납품하는 사람들은 그에 따른 서명도 받아야 하는 등 부수적인 업무들이 늘어나며 유통업체에서는 기피하고 있다”고 현 상황을 설명했다.
 
이에 대해 “그 결과 유통업체들은 배송을 포기하기 시작했고, 그 피해는 국내 당뇨병을 앓고 있는 국민들이 받고 있다”며 “환자 단체 간에 SNS를 통한 공유로 ‘어느 약국에 가면 인슐린이 있더라’라며 환자들이 직접 인슐린을 찾으러 다니고 있다”며 식약처에서는 단순 계도기간 연장이 아닌 사태를 해결할 수 있는 근본적인 해법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오유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거점 약국, 유통에 관한 부분은 보건복지부 등 유관기관과의 협의와 협동을 통해 해법을 찾겠다”며 “지금 환자들의 심정을 충분히 헤아리고 있고, 이번 계도기간까지는 대책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전체댓글 4
  • 당뇨국민1 2022.10.12 20:41 신고하기
    제발 계도기간 유예같이 대책없는 방법 말고 근본적으로 당뇨병이 있는 국민들에게 피해가 안가도록 지금 인슐린 유통법이 시행되기전으로만 돌려놔줘라! 정말 불편하고 회사도 다녀야하는데 약국을 몇번 찾아 해메는게 얼마나 큰일이고 시간이 메이는지 모르냐? 식약처 처장과 식약처 직원분들이 직접 한번 똑같이 체험해보세요 이게 정말 말이 되는지?
  • 곰곰 2022.10.08 12:28 신고하기
    유예기간이 끝나고 저번과 같은 대란이 일어나지 않도록 이번에는 제대로 된 해법을 내주시길 바랍니다.
    환자들 너무 힘들어요.
  • 김지연 2022.10.07 22:39 신고하기
    이번에는 꼭 계도기간 내에 근본적인 대책을 세워주십시오!
  • 연이M 2022.10.07 21:20 신고하기
    식약처는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해주어야합니다.! 지켜보고있겠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2022년 국정감사] 오유경 처장, "인슐린 공급, 계도기간 내 해법 찾을 것"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2022년 국정감사] 오유경 처장, "인슐린 공급, 계도기간 내 해법 찾을 것"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