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약사법 위반 혐의 닥터나우 처벌 요청
지역 보건소에 전문약 불법광고 등 행정처분·고발 조치 의뢰
입력 2022.10.06 09:4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대한약사회(회장 최광훈)는 최근 닥터나우 앱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한 결과, 약사법 및 비대면 진료 중개 가이드라인 위반 혐의가 확인돼 해당 업체에 대해 서울 서초구보건소에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를 의뢰했다고 5일 밝혔다.

주요 위반 혐의는 △전문의약품 제품명 불법광고 △약국 명칭 불법사용 △배송비 할인 등을 통한 환자 유인  △약국 선택권 제한 △약국 정보 미제공 등이다.

닥터나우는 페이스북 등을 통해 전문의약품의 사진과 제품명을 일반인 대상으로 광고하고 보건소에 등록된 약국 상호가 아닌 닥터나우 제휴약국으로 표시한 것으로 파악됐다.

약사법 제68조 제6항 및 제20조 제6항에 따라 전문의약품 광고 금지와 개설등록한 약국이 아니면 약국 명칭이나 이와 비슷한 명칭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또한 닥터나우는 환자가 약국을 선택할 수 있는 절차나 기능이 없어 환자의 약국 선택권을 제한하고 약국 정보도 제공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약사회 측은 전했다.

비대면 진료 중개 플랫폼 가이드라인이 규정한 플랫폼 의무사항 및 준수사항에서는 환자의 약국 선택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해야 하며, 약국 정보를 제공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모니터링 결과 닥터나우는 처방의약품 배송비 할인행위 등을 통해 제휴약국으로 환자를 유인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는 설명이다.

대한약사회는 비대면 진료 중개 앱 업체가 처방의약품 배송비 할인행위 등을 통해 제휴약국의 선택을 유도하는 행위는 약사법 제61조의2 제1항 위반에 해당된다는 입장이다.

대한약사회 구영준 약국이사는 “비대면 진료 중개 앱 업체들의 전문의약품 온라인 불법광고 등을 통한 호객행위가 심각한 수준”이라며 “비대면 진료 중개 앱 업체들의 불법을 근절하기 위해 보건소 등 감독기관의 적극적인 모니터링과 처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약사회, 약사법 위반 혐의 닥터나우 처벌 요청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약사회, 약사법 위반 혐의 닥터나우 처벌 요청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