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의료진 수당 300억, 아직 제대로 지급 안돼"
신현영 의원, 집행내역 공개…"조속한 집행 이뤄져야"
입력 2020.10.29 10:5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코로나19 현장 최전선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해 299억원의 수당의 편성됐으나, 현재까지 제대로 집행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됐다.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29일 보건복지부로터 제출받은 '코로나19 의료진 수당 지급 시도별 집행실적”에 따르면 3·4차 추경을 통해 국회에서 편성된 의료진 수당이 집행된 시도는 대구·경북에 그쳤으며 경기도는 11월 중 집행할 예정임을 밝혔고 나머지 시도는 집행실적과 집행계획을 제출하지 않았다.


코로나19 의료진 수당은 국회 추경 심의를 통해 3차에서 120억, 4차에서 179억이 편성되어 총 299억이 편성되어 코로나 19 의료진 및 관련 종사자 3만8,761명에 대한 수당으로 정부는 3차 추경(9월 23일), 4차 추경(9월 28일)을 각 시도에 교부 결정을 통보하였으나 대구·경북을 제외한 지역의 의료진들은 아직 관련 수당을 지급받지 못하고 있다.

신현영 의원은 "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인해 환자를 치료하다가 감염되는 등 의료진들이 현장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고, 감염병과 같은 국가 재난 상황에서 의료진의 헌신만으로 국가 방역이 유지되지 않도록 국회에서 3차, 4차 추경을 통해 관련 예산을 편성하고 정부가 교부 결정을 통보하였지만 대부분의 지자체에서 관련 예산이 집행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코로나 19 현장에서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과 관련 종사자들에게 해당 수당이 지급될 수 있는 시스템 마련과 더불어 국회를 통과한 예산이 조속히 집행되도록 세심하게 모니터링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코로나19 의료진 수당 300억, 아직 제대로 지급 안돼"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코로나19 의료진 수당 300억, 아직 제대로 지급 안돼"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