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셀,새로운 유방암 표적치료제 세계적 학술지 게재
네이처 자매지 ‘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지 온라인판 게재
입력 2014.12.12 09:56 수정 2014.12.12 09:5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노바셀테크놀로지는 서울대 의과대학 노동영 교수 연구팀, 한양대 신인철 교수 연구팀, 미국 반더빌트대 의과대학 Arteaga 교수 연구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신규 유방암 표적치료제 타깃을 세계 최초로 발견하는데 성공했으며, 이 연구 성과가 세계적 저명학술지 네이처 자매지인 ‘Cell Death and Differentiation’지 온라인판에 게재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노바셀테크놀로지의 프로테오믹스 기술을 통해 허셉틴과 같은 대표적인 유방암치료제 타깃인 Her2 수용체와 결합하는 NCT101 인자를 새롭게 발굴하고, Her2 수용체의 안정성을 직접 조절하는 기전을 최초로 규명해 낸 결과다.

논문에 따르면 NCT101이 Her2/Akt 신호전달 의존적으로 인산화가 유도돼 세포막으로 이동하며, 이동 후 Her2 수용체와 결합하여 Her2의 분해를 억제함으로써 안정화에 기여하고 궁극적으로 유방암의 진행을 촉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NCT101의 항체를 이용한 동물수준의 항암효능 테스트에서 기존 유방암 표적치료제인 허셉틴과 유사한 수준에서 항암효과도 밝혀졌다.

연구팀은 이 연구를 통해 신규 유방암 바이오마커를 발굴했고 이에 대한 표적치료제 효능을 입증, 유방암에 대한 동반진단 (Campanion Diagnostics)의 새로운 방법론을 제시하는 데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이와 함께 허셉틴 저항성을 가진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새로운 표적치료제 개발 가능성도 제시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연구는 분자수준의 기전규명과 함께 동물 수준의 항암효과까지 확인한 결과로 새로운 타깃을 통한 유방암 표적치료제 개발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이를 통해 기존 유방암 표적치료제 시장을 대체함은 물론 허셉틴 저항성 환자들에게도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노바셀테크놀로지는 NCT101에 대한 특허를 이미 출원완료했으며, 현재 NCT101의 단일클론 항체를 확보하고 유방암 표적치료제 개발을 위한 임상을 추진하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노바셀,새로운 유방암 표적치료제 세계적 학술지 게재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노바셀,새로운 유방암 표적치료제 세계적 학술지 게재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