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A, CAR-T 치료제 T세포 악성종양 주의를..
CAR 양성 림프종 포함 악성종양 수반 보고사례 접수
입력 2023.11.29 11:42 수정 2023.12.07 19:4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FDA가 B세포 성숙화 항원(BCMA) 또는 CD19 항체 지정 자가유래 키메라 항원 수용체(CAR) T세포 면역치료제들을 투여받은 환자들에게서 CAR 양성 림프종을 포함한 T세포 악성종양이 수반된 보고사례들을 접수했다고 28일 공표했다.

임상시험 또는 시판 후 부작용 자료 출처 등을 통해 이 같은 보고사례들이 접수되고 있다는 것이다.

FDA는 T세포 악성종양 위험성이 현재 허가를 취득해 사용되고 있는 전체 BCMA 지정 및 CD19 지정 유전자 변형 자가유래 CAR T세포 면역치료제들에 적용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T세포 악성종양은 일부 CAR T세포 치료제들을 사용해 치료를 진행했을 때 수반될 수 있을 것이라고 FDA는 지적했다.

현재 허가를 취득해 사용 중인 CAR T세포 치료제들을 보면 ‘아베크마’(이데캅타진 비클류셀), ‘브레얀지’(리소캅타진 마라류셀), ‘카빅티’(실타캅타진 오토류셀), ‘킴리아’(티사젠렉류셀), ‘테카터스’(브렉수캅타진 오토류셀) 및 ‘예스카타’(악시캅타진 실로류셀) 등이 포함되어 있다.

이날 FDA는 CAR T세포 치료제들을 사용했을 때 기대할 수 있는 전체적인 유익성(benefits)이 변함없이 잠재적 위험성을 상회하지만, 입원이나 사망을 포함해 위중한 결과를 수반할 수 있는 T세포 악성종양 위험성을 확인하기 위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법적 조치의 필요성 또한 평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매개체(vector)와 결합하는 전체 유전자 치료제들과 마찬가지로 현재 허가를 취득해 사용 중인 BCMA 지정 및 CD19 항체 지정 유전자 변형 자가유래 T세포 면역치료제들의 미국 내 처방정보에는 2차 악성종양 발생 위험성에 주의토록 하는 내용이 기재되어 있음을 FDA는 환기시켰다.

BCMA 지정 및 CD19 항체 지정 유전자 변형 자가유래 T세포 면역치료제들은 연방식품의약품화장품법(FDCA)에 따라 처음 허가를 취득한 뒤 시판 후 요건(PMRs)으로 장기(長期) 안전성과 치료 후 2차 악성종양 발생 위험성을 평가하기 위한 15년 장기 추적 관찰 안전성 연구를 진행토록 하고 있다고 FDA는 설명했다.

여기에 해당되는 T세포 면역치료제들을 사용해 치료를 진행한 환자들과 임상시험 피험자들의 경우 신생 악성종양 위험성을 평생토록(life-long) 모니터링받아야 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FDA는 치료를 진행한 후 신생 악성종양이 발생했을 경우에는 보고를 위해 해당 제약사에 연락을 취하고, 키메라 항원 수용체(CAR) 전이유전자의 존재 유무를 검사하기 위한 환자샘플 수집과 관련된 지침을 얻도록 당부했다.

이와 함께 T세포 악성종양이 발생했을 때 FDA에 보고해 줄 것을 요망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FDA, CAR-T 치료제 T세포 악성종양 주의를..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FDA, CAR-T 치료제 T세포 악성종양 주의를..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