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롬바이오, 간 건강 소재 제조기술 이전 협약 체결
국립원예특작과학원·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강황 제품 개발 협력
김정일 기자 jikim@yakup.com 플러스 아이콘
입력 2021.12.02 10:1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프롬바이오(대표 심태진)가 1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기술이전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대상 기술은 ‘강황 추출물을 포함하는 간손상 예방 및 치료용 약학 조성물’에 관한 발명이다.

프롬바이오는 이번 기술이전 협약을 통해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상호간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국내산 강황 추출물을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나선다. 프롬바이오는 향후 간 건강기능식품의 제조 및 판매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지난 11월 농촌진흥청 산하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이 국내산 강황의 간 건강 개선 효과를 과학적으로 밝힌 데 이어, 최근 ‘강황 추출물을 포함하는 간손상 예방 및 치료용 약학 조성물’ 제조 기술을 표준화한 것을 계기로 이뤄졌다.

강황은 체온을 높이고 지방 축적을 억제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하는 원료로 알려져 있다. 특히 국내산 강황은 농촌진흥청의 지난 2016년과 2019년 연구에 따르면 지방간 억제 효과가 탁월한 것으로 밝혀진 바 있다.

프롬바이오는 이 성과를 바탕으로 국내산 강황 기반 간 건강기능식품의 대중화를 이끌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품질이 우수한 국내산 강황의 부가가치를 높여 산업화의 길을 열고 국내산 특용작물의 인식을 개선하는 데에도 힘을 보태겠다는 목표다.

프롬바이오 심태진 대표는 “이번 업무 협약은 국내산 원료의 기능성과 경쟁력을 입증하고 이를 제품화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며 “앞으로도 프롬바이오는 국내산 원료 발굴 및 꾸준한 연구를 통해 국민 건강 개선에 기여하고 국내 농가와도 상생 협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롬바이오 홍인기 연구소장은 “대상기술을 바탕으로 추가적인 연구개발을 진행해 2023년 내 식품의약품안전처 개별인정형 기능성원료 인정을 위한 제출자료를 접수하고, 인정 완료 후 제품화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프롬바이오, 간 건강 소재 제조기술 이전 협약 체결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프롬바이오, 간 건강 소재 제조기술 이전 협약 체결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