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상선암 환자 위한 맛있는 응원! ‘맛있저요 캠페인’ 시작
한국에자이 지원과 잇마플 개발로 실현…요오드 제한식단 제공
입력 2020.12.24 08:2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환자 맞춤형 식단을 제공하는 주식회사 잇마플(대표 김슬기, 김현지)이 한국에자이(대표, 고홍병)과 함께 손을 잡고 23일부터 갑상선암 환자 및 가족에게 요오드제한식단을 전달하는 ‘맛있는 응원, 맛있저요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캠페인은 갑상선암 환자들이 방사선치료를 받는 동안 1일 섭취 요오드량을 엄격하게 제한하는데 따르는 어려움에 공감하고 어려움을 지원함으로써, 환자들로 하여금 온전히 치료에 집중하도록 응원하기 위해 시작됐다다.

갑상선암 환자는 물론 가족 및 주변인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인터넷에서 ‘맛있저요’ 캠페인을 검색하거나 주소창에 ‘맛있저요.kr’를 입력한 후, 캠페인 웹사이트에 갑상선암 환자를 위한 응원 메시지와, 신청 사연을 남기면 된다. 접수는 12월 23일부터 1월 31일까지 가능하며, 이 중 총 100명을 선정해 잇마플에서 개발한 요오드제한식 식단을 제공한다.

갑상선은 대사 조절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갑상선호르몬과 혈중 칼슘 농도를 조절하는 역할을 하는 호르몬을 분비하는데,[i] 여기에 생긴 악성 결절을 갑상선암이라고 부른다. 대부분 수술로 암을 제거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 적절한 조치를 하면 완치 가능하다.

수술 후에 남아 있는 암세포는 방사성요오드를 투여해 파괴하는데, 이 때 환자의 몸에 요오드가 많이 축적되면, 방사성요오드가 남아있는 갑상선이나 암세포에 축적되는 것을 방해해 치료 효과가 떨어지게 된다. 때문에 환자들은 치료효과를 높이기 위해, 일정기간 요오드 섭취를 제한하는 식사를 해야 한다.

보통 요오드제한식은 방사성요오드 복용 1~2주일 전부터 복용 1~2일 후까지 지속되며, 이 기간에는 하루 100마이크로그램 미만으로 요오드 섭취를 제한하는 것이 권장된다.

문제는 한국인이 많이 섭취하는 해조류, 어패류, 달걀 노른자, 모든 유제품 등에 요오드가 다량 함유되어 있고, 소금에도 요오드가 함유되어 소금이 들어간 염장식품도 제한 된다.

때문에 환자들은 방사선 치료 기간에는 치료 외에도 하루 식단을 어떻게 꾸릴지 재료에서부터 조리법까지 일일이 신경을 써야만 한다. 까다로운 식사 준비과정 외에도, 수술이나 항암치료로 이미 식욕이 저하된 상태에서 익숙하지 않은 요오드제한식을 먹는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부담이 될 수 있다.

'맛있저요 캠페인'은 요오드제한식단 준비에 어려움을 겪었던 갑상선암 환자의 사연에서 시작되었다. 갑상선암 치료에서 식사 준비로 어려움을 겪었던 환자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고 맛도 좋은 요오드제한식이 있다면 좋겠다는 생각을 재직중인 한국에자이의 사내 공모전에 제출했고, 한국에자이는 아이디어 실현을 위해 콩팥병 환자들을 위한 저염식을 개발한 잇마플에 환자들을 돕기 위한 식단 공동 개발을 제안하였다.

이에 잇마플은 한국에자이와 공동으로 환자들을 위한 요오드제한식 공동 개발 프로젝트에 참여, 1일 요오드 섭취량이 100마이크로그램 이하의 식단을 개발, 요오드제한식사가 필요한 2주 동안 맛있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27개의 메뉴로 구성된 식단을 만들었다.

한편, 지난 12월 16일에는 온라인 컨퍼런스를 통해 요오드제한 식단 개발 완료 발표회를 진행했다. 요오드 제한식단 개발 완료 발표회에서는 요오드제한 식단 공동개발 프로젝트의 진행과정과 식단의 특징, 메뉴 등이 소개되었다.

한국에자이 고홍병 대표는 "요오드제한식개발은 환자를 최우선으로 생각하고자 하는 ‘human health care’ (이하 hhc)기업철학과 환자를 비롯한 이해관계자들의 헬스케어 니즈로부터 가치 창출을 통한 혁신활동(hhc Driven Innovation)이라는 비즈니스 전략의 취지에 맞는 프로젝트였다. 잇마플을 비롯해 여러 임직원의 각고의 노력 끝에 요오드제한 식단이 성공적으로 개발됐다"며 "환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식단이 될 것이라 기대하며, 한국에자이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오픈이노베이션 활동을 통해 환자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캠페인과 관련해 잇마플의 김현지 대표는 "식재료는 특성상 자라난 토양과 시기에 따라 요오드 함량이 달라진다. 이에 104종의 식재료를 모두 국내식품분석기관에 의뢰했고, 분석된 요오드 함량을 바탕으로 세 끼 식사를 했을 때, 1일 요오드섭취량이 권장량 미만이 되도록 식단을 구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캠페인을 통해 좀더 많은 갑상선암 환자들이 맛있는 식사와 함께 방사선치료에 좀더 집중해 보다 빨리 건강을 회복할 수 있기를 함께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갑상선암 환자 위한 맛있는 응원! ‘맛있저요 캠페인’ 시작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갑상선암 환자 위한 맛있는 응원! ‘맛있저요 캠페인’ 시작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