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모자 브랜드 '신저'에서 암환자 위한 모자 140개 기부 받아
입력 2022.12.09 10:5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고려대학교 안암병원(병원장 윤을식)은 디자이너 모자 브랜드 ‘신저(대표 박신저)’가 여성 암환자, 소아 암환자를 위해 모자 140개를 기부했다고 9일 밝혔다.
 
신저가 기부한 모자는 외래에서 치료 중이거나 입원 중인 암환자 중 항암치료로 인해 탈모가 있는 환자를 중심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김진 암센터장은 “기부해준 모자 덕분에 환자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감사함을 말했다.
 
모자를 전달받은 한 환자는 “항암치료로 머리가 빠져 외출 시 어려움을 겪었는데, 예쁜 모자가 생겨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고대안암병원, 모자 브랜드 '신저'에서 암환자 위한 모자 140개 기부 받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고대안암병원, 모자 브랜드 '신저'에서 암환자 위한 모자 140개 기부 받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