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 BIO USA 참가… 미국 시장 공략 ‘총력전’
혁신신약연구원 IDC 포함 3개 회사 합동 부스 참가, 라이선스 아웃 적극 논의 예정
입력 2024.05.23 09:3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은 내달 3일부터 6일까지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리는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Bio International Conventionㆍ이하 바이오 USA) 2024'에 참가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회장 박소연)와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대표 현덕훈),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IDC(대표 고상석)가 모두 참여하는 합동부스를 마련해 미국을 포함한 신규 고객사 유치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은 세계 최대 규모 제약바이오 전시회인 바이오USA에 3년 연속 대규모 단독부스를 꾸렸으며, 혁신신약연구원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IDC의 출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 3월 신규 선임된 고상석 대표는 9월 개소가 정식 확정된 혁신신약연구원의 오픈이노베이션 전략과 연구 중인 신약후보물질 개발 협업을 위한 파트너링을 진두지휘한다. 현재 IDC 파이프라인 개발과 관련된 ADC 기술을 비롯해 AI기반 스크리닝 플랫폼, 세포주 개발 기술 등을 논의하기 위한 30건의 파트너링 미팅이 성사돼 라이선스 아웃 등 구체적인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에 따르면 췌장암 항체신약 PBP1510 기술이전 미팅과 고형암을 타깃으로 한 PBP1710의 소개가 중점적으로 이뤄진다. 특히 임상 1/2a상이 한창 진행 중인 PBP1510의 미국 사이트 임상이 임박함에 따라 FDA와 긴밀한 네트워크를 위한 실무진 미팅이 진행된다. 현재 유럽의약품청이 품목허가 심사 중인 HD201과 임상 3상 중간분석이 시작된 HD204에 대한 판매 관련 권역별 라이선스 아웃 파트너링도 이번 바이오USA의 주된 참가 목적이다.

CDMO기업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도 미국 시장 공략에 방점을 뒀다. 중국 CDMO기업이 생산한 항체의약품을 제한하는 생물보안법은 가격경쟁력과 글로벌 생산규모를 갖춘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에게는 절호의 사업 기회이다. 이에 기술영업을 책임져 온 B.D센터 양재영 전무를 포함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영업에 정통한 피온황 디렉터가 선발에 섰다. 중국기업의 단가와 미국기업의 품질을 모두 충족할 수 있는 회사의 장점을 내세워 올해 두 번째 대규모 트랙레코드를 달성하는 데 총력을 기울인다는 전략이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 박소연 회장은 “바이오USA는 미국 시장에 회사를 각인시키는 전 세계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의 각축장으로 항체 신약의 라이선스 아웃과 CDMO 수주를 성사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면서 “지난해까지 연속 출전을 통한 K-바이오 인지도 확보에 주력했다면 올해는 의약품의 개발, 임상, 생산에 이르는 풀 밸류체인을 갖춘 장점을 기반으로 성과를 빠르게 가시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 BIO USA 참가… 미국 시장 공략 ‘총력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그룹, BIO USA 참가… 미국 시장 공략 ‘총력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