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젠 "창업자 성영철 교수, 임직원 등에 16억원 상당 주식 증여"
사내근로복지기금에 10만주 기부, 임직원에 10만주 증여
입력 2024.02.08 17:2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프로젠(대표이사 김종균)은 창업자인 성영철 교수(포스텍 생명과학과)가 소유 주식 일부를 프로젠 사내 근로복지기금에 기부함과 동시에 프로젠 및 관계사 임직원 전원에게 증여했다고 8일 공시했다. 프로젠은 비만 및 당뇨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유한양행의 관계사다. 성 교수가 1998년에 창업했다.

성 교수가 사내근로복지기금과 프로젠 및 관계사 임직원 103명에 기부 및 증여하는 주식수는 각 10만주씩, 총 20만주로 16억원이다. 프로젠 전체 발행주식의 1.05%에 해당한다. 이는 회사와 함께 성장해온 임직원들의 복지 향상에 지속해서 관심을 보여온 성영철 교수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지난 2월 5일 사내 소통 행사를 통해 이뤄졌다.

이번 프로젠 증여는 일반적으로 기업의 핵심 인력에 대한 동기부여 목적으로 진행하는 스톡옵션(Stock Option)과 달리, 임직원 격려 및 회사에 대한 주인의식 고취 차원에서 무상으로 진행된 것이 특징이다.

프로젠 관계자는 “이번 개인 소유의 주식 기부는 어려운 국내외 경영환경 속에서 비만 당뇨 치료제인 PG102를 블록버스터 신약으로 개발하기 위해서 모든 임직원이 주주로서 주인 의식을 갖고 한마음으로 도전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취지에서 진행됐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3
  • 또상장 2024.02.14 18:13 신고하기
    상장 제조기인가요? 엑스엘바이젠, 프로젠 다 상장시키나요?
    제넥신, 네오임윤텍 상장시켜서 이익 납니까?
    회사 하나에만 몰두하고, 대기업 놀이는 그만하세요.

    제넥신도 회사 창립이래, 아무것도없고, 주주들돈으로 건물짖고, 기업가처럼 행세하시면 누가 알아줍니까? 기부? 그거 누구돈일까요?
  • 상장제조기 2024.02.14 03:02 신고하기
    또 상장시키려고? 금강원은 모하세요? 기술특례법 없애시길. . .
  • 성영철 2024.02.13 19:00 신고하기
    주식 기부보다, 주식 소각을해라
    주식기부해서, 임직원 상여금, 결국 나중에 주주돈으로 돌리는거아닌가?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프로젠 "창업자 성영철 교수, 임직원 등에 16억원 상당 주식 증여"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프로젠 "창업자 성영철 교수, 임직원 등에 16억원 상당 주식 증여"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