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엘백시젠, '전립선암 항암 DNA 치료 백신' 임상 1상 승인
2023년 상장 목표로 미래에셋증권 상장 주관사로 IPO 준비 중
입력 2022.06.23 15:52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항암 DNA 백신 전문기업 에스엘백시젠은 식약처로부터 전립선암 치료제인 SL-T10에 대한 임상1상 시험계획(IND)을 승인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전립선암은 전 세계에서 남성에게서 가장 흔하게 진단되는 악성질환으로 국내의 경우 암 발생률 중 6번째, 남성 암 발생률 중 4위를 차지하고 있다. 현재 치료법으로는 초기 치료를 통해 상당한 기간 질병상태가 조절될 수 있지만, 이후 거세저항성전립선암으로 진행된 경우에는 5년 생존율이 26%까지 낮아진다. 거세저항성전립선암 치료제 전 세계 시장 규모는 약 12조원으로, 여전히 생존율 개선뿐 아니라, 3등급 이상의 중증 부작용에 대한 개선이 필요하다.

SL-T10 임상 1상은 기존 치료제에 불응하는 전이성거세저항성 전립선암(mCRPC) 환자 60명을 대상으로 서울대병원과 국립암센터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해당 임상은 안전성과 예비 유효성 평가를 목적으로 하며, 전이성거세저항성 전립선암의 면역치료적 장애를 극복하기 위해 전립선암 특이적 T 세포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플라스미드 DNA 백신과 T 면역세포 증폭제 물질인 'GX-I7' 및 면역관문억제제인 키트루다의 3제 병용으로 설계돼 있다. 병용되는 GX-I7은 원천기술 개발사인 제넥신과 공동임상 협력 및 공급계약을 체결해 지원받고 있다.

에스엘백시젠은 항암 치료백신 개발에 필요한 핵심기술인 플라스미드 DNA 백신기술, T 세포 특이적 어쥬번트 기술, 약물 전달 의료기기인 전기천공기(OrbiJector®) 원천기술 등을 기반으로 항암 DNA 치료백신 회사로서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플라스미드 DNA 백신기술을 적용한 제넥신의 자궁경부암 치료백신(GX-188E)은 최근 표준요법 대비 우월한 치료효과를 입증해 연내 국내 조건부허가 신청을 앞두고 있다. 

한편 에스엘백시젠은 2023년 상장을 목표로 미래에셋증권를 상장 주관사로 IPO를 준비 중이며, 현재 연구개발비 확충을 위해 시리즈 C 펀딩을 진행하고 있다.

에스엘백시젠 관계자는 “본 임상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경우, 전이성 호르몬반응성 전립선암(HSPC)으로 글로벌 임상 2상을 확대해 진행하며, 동시에 기술이전을 위한 파트너를 발굴할 계획이다. SL-T10은 자이티가 같은 호르몬 관련 치료제가 실패한 mCRPC 환자를 대상으로 하므로, 글로벌 시장에서도 가속승인제도를 통해 빠른 상업화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된다”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1개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스엘백시젠, '전립선암 항암 DNA 치료 백신' 임상 1상 승인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스엘백시젠, '전립선암 항암 DNA 치료 백신' 임상 1상 승인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