샐바시온, 국제 바이러스∙전염병 회의 기조연설 초청
COVIXLY-V 비강 스프레이 인체 표적부위인 비강 세포에 분사 시 물리적인 보호막 형성
입력 2021.10.14 09:3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코로나19 바이러스 중화 과정 이미지

샐바시온(대표이사 김원희)은 미국 뉴저지 소재 자회사 샐바시온USA이 이달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제5회 국제 바이러스 및 전염병 회의 (The 5th International Conference on Virology & Infectious Diseases)의 기조 연설사로 초청됐다고 13일 밝혔다.

이 회의에서 최근 코로나19 감염 예방제로 전 세계의 관심을 받는 COVIXYL-V의 바이러스 중화에 대한 연구결과 및 효능을 발표할 예정이다. 

‘국제 바이러스 및 전염병` 회의는 바이러스 및 전염병 관련 글로벌 제약사 300여 개를 비롯해 연구소 및 학회 등의 회원으로 구성해 매년 개최된다. 올해는 코로나 팬데믹 종식에 대한 여러 가지 대안이 토의될 예정이다. 

샐바시온은 기조연설을 통해 COVIXYL-V의 제품효과를 발표하는 등 다수 글로벌 제약사로부터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최측 관계자는 “샐바시온이 최근 네이처지에 제출한 코빅실-V 효능에 대한 논문의 우수성을 확인해 이번 국제회의 기조 연설사로 최종 확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샐바시온의 COVIXYL-V 연구개발에 참여한 8명의 박사 명의로 국제 학술지인 네이쳐 (Nature Scientific Reports)지에 그동안의 실험 및 연구결과를 담은 ‘코로나19 비강 스프레이에서 ELAH의 효과 - The effects of ethyl lauroyl arginine hydrochloride (ELAH) in nasal spray formula on SAR-Cov-2’라는 논문을 제출했다.

해당 논문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최초 감염 및 증식이 비강(코안)으로 밝혀져 COVIXLY-V 비강 스프레이를 인체 표적부위인 비강 세포에 분사 시 약리작용 없이 물리적인 보호막(physical protective barriers)을 형성하고 코로나19를 중화(neutralization)해 바이러스 감염을 예방한다.

이러한 바이러스 중화 과정을 미국 와이오밍 대학의 물질특성 연구소에서 주사전자현미경(SEM) 촬영에 성공하는 등 과학적으로 입증했다. 이를 적용해 개발된 COVIXYL-V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대안으로 평가받는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아울러 샐바시온은 COVIXLYL-V의 상업화를 위해 긴급사용승인을 진행 중이다. 지난 6일 FDA와 함께 COVIXYL-V의 코로나19 중화 과정의 메커니즘에 대한 설명회 및 질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샐바시온, 국제 바이러스∙전염병 회의 기조연설 초청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샐바시온, 국제 바이러스∙전염병 회의 기조연설 초청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