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아스템 ‘뉴로나타-알’,국제 ALS/MND 학회서 호평
한양대병원 김승현 교수,상용화 성공 첫 줄기세포치료제 임상 발표
입력 2015.12.15 16:00 수정 2015.12.15 16:3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한양대학교병원 신경과 김승현 교수가 미국 올란도에서 열리는 국제 ALS/MND학회 초청을 받아 강연을 진행했다고 코아스템이 15일 밝혔다.

ALS/MND 학회는 올해 26번째로 열리는 국제학회로 운동신경계질환, 근위축성측삭경화증 등 신경계질환에 대한 국제 저명한 학자들의 기초연구 및 연구성과를 발표하는 자리다.  

학회에서 한양대학교병원 김승현 교수는 세계 최초 근위축성측삭경화증 줄기세포치료제 ‘뉴로나타-알Ⓡ’의 임상연구결과(A phase 2 study for safety and efficacy evaluation of treatment of amyotrophic lateral sclerosis using autologous bone-marrow-derived stromal cell – S H Kim (Republic of Korea))를 발표했다.

김승현 교수에 따르면 2상 임상시험 결과, 줄기세포치료제를 투여한 군과 투여하지 않은 군의 ALSFRS-R, Appel 검사 결과를 비교했을 때 투여 후 6개월까지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치료효과의 차이를 나타내 ‘뉴로나타-알Ⓡ가 질병의 진행을 완화시키는데 의미 있는 효과를 나타냈으며, 중대한 이상약물반응이 관찰되지 않았다.

김 교수는 한국은 줄기세포치료제 인허가 규정이 매우 엄격하기 때문에 의약품으로 시판허가를 받기 위해 10년의 연구개발 과정과 상당한 난관을 거쳤다며, 한국의 줄기세포치료제가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신뢰성이 높다는 점도 강조했다.

개발사인 코아스템은 "근위축성측삭경화증에 대한 줄기세포치료제 중 임상시험완료 후 상용화에 성공한 첫 사례이니 만큼 저명한 연구자들이 모인 자리에 초청받아 발표를 진행하게 돼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의약품을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코아스템 ‘뉴로나타-알’,국제 ALS/MND 학회서 호평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코아스템 ‘뉴로나타-알’,국제 ALS/MND 학회서 호평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