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원셀론텍,재생의료제품 ‘글로벌 라이선싱 아웃’ 추진
글로벌 회계•컨설팅 법인 ‘빅4’ 중 ‘EY’와 손잡아
입력 2015.07.28 13:10 수정 2015.07.28 13:4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세원셀론텍이 RMS(Regenerative Medical System, 재생의료) 사업부문의 재생의료제품에 대한 글로벌제약사 및 의료기기 기업들의 라이선싱 아웃(Licensing-Out, 기술 수출) 제안을 긍정적으로 검토키로 했다.

세원셀론텍(대표이사 장정호 회장)은 성공적인 글로벌 라이선싱 아웃을 추진할 수 있도록 글로벌 ‘빅(Big)4’ 회계•컨설팅 법인 중 하나로 꼽히는 EY(Ernst&Young, 언스트앤영)를 자문사로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세원셀론텍은 EY한영(EY 한국 멤버펌)과 EYCA(Ernst & Young Capital Advisors)의 생명공학팀(U.S. Life Sciences Team)이 협력해 제공하는 전략적 자문 서비스를 받을 예정이며, RMS사업부문이 보유한 지적재산권의 라이선싱 아웃에 특화된 전략수립에 돌입할 전망이다.

세원셀론텍 관계자는 “40여개의 특허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10여가지 품목에 달하는 ‘리젠그라프트’(RegenGraft, 바이오콜라겐을 기반으로 다양한 인체조직을 대체•보강하는 첨단 재생치료재료)와 ‘SCS’(Stem Cell System, 줄기세포시스템)의 기술사용 허가 및 판매권 부여 등에 대해 글로벌 기업들로부터 많은 관심과 문의를 받고 있다”며, “이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글로벌 라이선싱 아웃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자 생명공학산업 분야에서 고도의 전문성을 보유한 EY를 선정하기에 이르렀다”고 설명했다.

이어 “150여개 국가에 구축된 EY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전략적 자문 역량을 토대로 연내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는 데 집중할 것”이라며, “EY와의 협력은 RMS사업부문이 대대적인 글로벌 시장진출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하는 데 중요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원셀론텍은 상처치유 및 정형외과용 치료재료 영역(△테라폼(TheraForm, 콜라겐흡수성 창상피복재) △써지필(SurgiFill, 생체재료이식용뼈) △오스필(OssFill, 생체재료이식용뼈) △카티필(CartiFill, (연골)조직수복용생체재료), 관절조직보충재 영역(△카티졸CartiZol, 콜라겐사용조직보충재), 미용성형분야 필러제품 영역(△테라필(TheraFill, 연부조직 개선용 조직수복용생체재료) △듀오필(DuoFill) 등  다수의 리젠그라프트 품목군을 보유하고 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세원셀론텍,재생의료제품 ‘글로벌 라이선싱 아웃’ 추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세원셀론텍,재생의료제품 ‘글로벌 라이선싱 아웃’ 추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