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한국제약산업 전반의 기술수준 향상과 경쟁력 강화에 큰 기여

작성일순     추천순     반대순

  • 최박사 2021.09.01 05:03 신고하기
    공유))
    사람들을 살릴수 있는 아래 정보를 많이 전달해 주세요!

    샬롬~~~
    안녕하세요, 저는 인도에서 사역하고 있는 박상길선교사 아내되는 박정옥선교사입니다.

    많이 망설이다가 공동체를 귀하게 여기시고, 그 공동체가 함께 사는 길에 대하여 주신 마음이 있어 함께 나누려합니다.

    많은 선교사님들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고, 코로나는 벗어났지만 그 후유증으로 고통을 겪는것을 보며, 그리스도 안에서 한 지체된자로 나누는것이 옳지 않을까 싶어 이렇게 용기내어 글 올립니다.

    아시다시피 인도는 올해 4월 하루 40만명을 넘어서는 코로나 확진자들이 발생했던 나라이고 지금도 여전히 안정권은 아니지만 그래도 4만까지 내려와 있습니다.

    코로나를 예방하거나 감기처럼 증세가 오거나 코로나로 폐가 많이 나빠지셨을 때에 강황(tumeric)가루를 차처럼 드시라고 먼저 결론부터 말씀드립니다.

    강황이 좋다는 것은 한번쯤 들어 알고 계시리라고 생각됩니다. 정작 저는 인도에 살면서도 그렇게
    그 가치를 잘 모르고 살았습니다.

    인도 전통 아유르베딕이라는 치료법에서 강황을 약으로 먹는 방법을 설명하고 있는데 아침 공복에 뜨거운 물에 반티스푼 타서 꿀이나 설탕등 기호에 맞게 섞어 드시는 것입니다.
    감기 증세나 몸살기가 있을때는 아무때나 바로 타서 마시면 됩니다.

    제가 이것을 접한것은 작년 코로나가 한국에 막 퍼지던 2월 인도도 각종 SNS를 통하여 코로나에 좋다는 방법들이 넘쳐 났었습니다.

    그때 인도인 친구가 강황에 대한 내용을 보내주었는데 저는 이것저것 좋다는 것이 하나도 눈에 들어오지 않았었고 그때 제가 무릎 통증을 느끼던 때라 무릎통증에 대한 것만 눈에 들어와 생전 비타민제 하나 먹지 않던 제가 결심을 하고 아침마다 강황을 마셨습니다.

    그렇게 3주정도 지났을때 만성 기관지염증을 앓고 있어서 선풍기도 좋아하지 않고, 일년에 서너번 심하게 감기를 앓던 제 기관지와 폐가 깨끗하고 맑아졌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참고로 저는 알러지가 있어 진통 소염제를 먹지 못하기 때문에 감기가 오면 고열과 전신통으로 일주일이상을 앓았었습니다.
    그렇게 강황을 접하고 지난 1년반동안 한번도 감기로 인한 열이나 다른것이 없이 지냈습니다.

    특별히 지난해 1년동안 남편이 비자문제로 인도를 떠나 저 혼자 아이들과 있다보니 안밖일을 다 해야했던 상황이었고, 밖에 나갔다가 와서 목이 아프거나 콧물이 나면 바로 물을 끓여 강황을 마셨습니다. 감기를 달고 살았다보니 감기증세가 온다고 느껴집니다.

    그럴때 강
  • 주가좀관리부탁합니다 2019.08.05 01:29 신고하기
    소액주주입니다 제발주가좀 관리부탁합니다 지금소액님 죽을지경 입니다 제발부탁합니다
  • 주주 2017.09.22 15:56 신고하기
    웃는 얼굴 보고 있으려니 힘드네~
    일양 때문에 아파트 두채 날리고~
    참~ 약국에수 약은 못팔고 찌라시에서 약을 팔아 개미 옷 벗겨 먹는~
  • 먼산 2017.09.19 00:29 신고하기
    장사 좀 잘하는 전문경영하시고 공매세력의 대책과 주가관리 요합니다.
    같은 제약주 중에도 낙폭이 과다해 개인 투자자들의 원성이 하늘을 찌릅니다.
  •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