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상훈 박사의 건강한 성형이야기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약사·약국

<8> 따뜻해진 날씨에 신경쓰이는 정장핏의 원인, 여유증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기사입력 2020-05-27 09:34     최종수정 2020-06-03 19:22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따뜻해진 날씨 탓에 자켓을 입지 않고 셔츠만 입는 남자들이 많아졌다. 여유증을 가진 남자들은추운 겨울에는 두터운 외투로 가릴 수 있었지만 이제는 실내외에서 얇아진 옷차림으로 늘 신경 쓰이고 운동 후 샤워를 할 때에도 다른 사람의 시선에서 완전히 자유롭지 못하다.

이렇게 일상 속 사소한 일에 스트레스를 받는 일이 많아지면 대외적인 활동에 소극적이고 자신감이 저하된다. 이처럼 여유증으로 인해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받는 사람들이 늘면서 여유증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

여성형 유방을 가진 남성들의 고민
남성에게서 생긴 여성형 유방을 여유증이라고 한다. 보통은 사춘기 때에 생겼다가 퇴화하여 없어지는 경우가 정상인데 계속 남아 있게 되어 여성형 유방을 갖게 되는 것이다. 사춘기 소년의 약 70% 정도에서 생기는데 보통 10세~12세 때에 발생하여 2년 이내에 없어지는게 정상이다.

여유증의 원인은 호르몬의 변화이며 주로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젠과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에 의해 생긴다. 특히 호르몬의 비율이 중요하게 생각되며 에스트로젠의 영향이 클수록 여유증이 생기게 된다.

중년 이상의 남성에서도 여성호르몬의 비율이 커지므로 여유증이 생길 수 있다. 드물게 내분비 계통의 이상이나 병적인 원인이 있으므로 내과적인 검사를 해 보는 것이 좋다. 약물에 의한 여유증도 보고 되었는데 속쓰림에 먹는 시메티딘이나 고혈압치료제, 호르몬과 유사한 약물들, 전립선 암치료제 등에 의해서도 생길 수 있다.

진성 여유증은 지방조직과 함께 유선조직이 같이 있는 경우를 말하며 가성 여유증은 지방조직이 축적되어 있는 것을 말한다. 유선조직은 딱딱하고 단단하게 만져지며 지방조직은 부드럽게 느껴지므로 스스로 만져보아도 구별이 가능하다.

맘모그람이나 초음파 사진을 찍어서 조직을 알 수 있다. 유두에서 분비물이 나오는 경우도 있다. 남성들은 여성과 같은 유방의 형태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게 되며 혹시 암의 발생에 대해 걱정하기도 한다.

4단계로 나눌 수 있는 여유증
여유증 전 후▲ 여유증 전 후
여유증의 정도를 구분하기도 하는데 아주 작은 여유증부터 실제 여성의 유방처럼 큰 여유증까지 4단계로 나누어 진다. 심한 경우는 유선조직, 지방조직이 클 뿐 아니라 피부도 많이 늘어지게 된다. 먹는 약으로는 알려진 것이 없으므로 수술적 처치가 우선이다. 유륜 주위에 작은 절개를 통해서 지방조직을 먼저 흡입하여 제거해 준다. 지방조직은 비교적 광범의 한 경우가 많다.

지방조직을 모두 제거하면서 일부 유선조직도 제거된다. 남아 있는 딱딱한 유선조직은 주로 유두 아래 부위에 존재하며 수술적으로 제거해야 한다. 압박 붕대를 이용하여 조직 내 출혈을 막아주고 피부조직이 잘 부착될 수 있게 해준다. 수술 후 통증은 심하지 않다. 일상생활이 가능하고 심한 운동은 2-3주간 피하는게 좋다.

유방조직이 매우 크다면 조직 절제술을 해야 하는데 이런 경우는 흔치 않다. 조직 자체를 모두 제거해 주기 때문에 수술 후에 재발 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또 특별한 문제가 생기는 병이 아니므로 큰 걱정할 필요도 없다.

유선조직이 없고 지방이 주로 있는 경우에는 다이어트나 운동을 통해 호전이 될 수도 있다. 지방질이나 탄수화물이 적은 음식과 섬유소가 많은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콩을 포함한 일부 식재료에는 여성호르몬이 많이 포함되어 있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운동을 해서 지방질을 줄여주고 근육질을 늘리는 것도 도움이 된다. 하지만 유선조직이 있는 경우는 이러한 노력을 하더라도 여유증은 사라지지 않으며 딱딱하게 만져지므로 환자 본인이 스스로 알 수 있다.

봉긋한 가슴은 남자에겐 큰 콤플렉스이며 더운 날씨에도 얇은 옷을 입지 못할 뿐만 아니라 가슴을 가리기 위해 구부정하게 다니는 경우도 많다. 여유증으로 인한 스트레스로 점차 소극적으로 변하거나 대인관계에 어려움이 생길 수도 있기에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치료를 받아 자신감을 회복하는 것이 좋겠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미래 신종 팬데믹 대비 가능한 혁신적 면역 백신 개발"

한국의 강점과 혁신을 활용해 국제보건을 위협하...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20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

2020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

2020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은 상장(코스닥/코스...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