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간

녹십자/간장질환치료제

기사입력 2017-07-03 16:44     최종수정 2017-07-03 18:02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짜먹는 형태의 간장질환치료제 ‘하이간’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하이간’은 불규칙적인 식습관과 과로, 스트레스 등으로 악화된 현대인의 간 기능 정상화에 초점이 맞춰진 제품이다.

주성분인 ‘엘-오르티닌’과 ‘엘-아스파르트산’은 각각 체내 독성 암모니아를 배출해 간 해독작용을 돕고, 에너지 생성 및 간 세포를 회복시켜 고암모니아혈증, 만성간염 등의 치료에 효과가 있다.

특히, ‘하이간’은 기존 정제, 연질캡슐 제형의 제품과 달리 국내 유일의 스틱형 파우치 형태의 액제로 물 없이도 언제 어디서나 간단하게 먹을 수 있도록 복용편의성을 높였고, 달콤한 맛과 함께 부드러운 목 넘김이 특징이다.

녹십자 관계자는 “반복되는 음주와 과로, 스트레스 등으로 만성적으로 지쳐있는 현대인들의 간기능을 회복시켜 피로 회복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간’은 1팩(5포)과 1박스(30포) 포장으로 구성돼 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GC녹십자 허은철사장 "만족 못한다- IVIG 미국진출 해"

"올부터 R&D공개...백초 탁센 등 100억이상 OTC 4품목 ...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2017 한국제약기업총람

코스피, 코스닥, 코넥스, 비상장 제약사 114곳 기업정...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