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상훈 박사의 건강한 성형이야기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약사·약국

<14> 쌍꺼풀 수술만으로 커지지 않아, 시원한 눈매 만드는 법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기사입력 2020-08-26 09:44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레알성형외과 한상훈 박사(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눈은 마음의 창이다. 눈이 커야 시원하게 세상을 볼 수가 있다. 눈이 작고 답답하면 남이 보기에도 그렇게 느껴진다. 흔히 쌍꺼풀 수술을 하지만 눈이 커지는 것은 별개의 방법이다. 눈이 커지고 시원하게 보이는 것도 우리들의 조그만 바램 일 것이다. 눈매교정이란 무엇일까? 답답하고 졸려 보이는 눈은 어떻게 하면 좀 더 또렷하게 보일까? 오늘은 이런 문제를 생각해 보기로 한다.

눈매교정이란 무엇인가?
눈매교정이란 눈이 잘 떠지게 하는 방법이다. 눈이 또렷하게 크게 뜨게끔 하는 수술방법이다. 눈을 뜨는 근육은 두개가 있다. 전면에 있는 것은 상안검거근 (levator muscle) 이라하고 후면에 있는 것은 뮬러 (Muller) 근육이라 한다. 이 근육들은 눈을 뜨게 는 작용을 하기 때문에 근육을 강하게 접어주면 눈 뜨는 힘이 강해지고 눈이 커지게 된다.

매몰 방법으로 수술 할 때는 안검의 후면에 있는 뮬러근을 강하게 해준다. 절개법으로 수술할 때는 전면에 있는 상안검거근을 강하게 해준다. 상안검거근의 기능이 훨씬 강하므로 그 효과가 매몰로 했을 때보다 훨씬 크다.

눈 뜨는 근육을 강화시키는 교정술?
상안검거근을 강화시키는 방법이다. 피부 절개 후에 상안검거근을 찾아서 잘 박리한다. 이 근육이 약한 것은 늘어진 고무줄과 같다고 생각하면 된다. 그러니 이 근육을 접어주면 고무줄이 팽팽해 지는 것과 같은 효과를 얻는다. 또는 고무줄을 잘라내고 이어 주듯이 근육의 끝부분을 잘라내고 이어주면 그 기능이 강화된다.

뮬러근도 마찬가지 이다. 주로 비절개 방법을 쓰는데 실을 이용하여 근육을 접어주는 방법이다. 비절개 방법은 쉬운 접근법이지만 효과가 적거나 다시 재발 하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절개법을 할 수도 있으며 역시 근육의 끝부분을 잘라내고 이어주면 된다.

눈 뜨는 근육의 힘이 정상이라면
눈꺼풀의 가장 중요한 기능은 눈을 뜨고 감는 일이다. 눈을 뜨는 것은 위에 말한 두가지 근육에 의해서 가능하다. 눈을 감는 기능은 안륜근과 더불어 이마에 있는 전두근과 미간 주름을 만드는 근육들이 담당한다. 이런 근육이 발달하면 눈을 감는 힘은 커지고 눈을 뜨는 힘은 약해져서 눈이 작고 덜 떠진 듯한 모습을 하게 된다. 눈을 뜨는 근육의 힘은 정상이므로 이런 경우에는 이마거상술을 하는 것이 좋다.

이마 조직을 박리하여 위로 당겨주면 눈이 잘 떠지고 커진다. 미간주름을 담당하는 근육들도 약화 시키면 눈매가 시원하게 떠진다. 이마거상술은 절개선이 두피 속에 있고 내시경을 사용하므로 수술 흔적이 거의 없다. 눈꺼풀에 수술 반흔이 없이 눈이 크고 잘 떠지므로 매우 자연스러운 모습을 가질 수 있다.

시원한 눈매, 큰 눈을 원하는 분들 대부분 쌍꺼풀 수술만을 생각한다. 하지만 쌍꺼풀 수술만으로 눈이 커지지는 않는다. 환자 개인의 이미지와 눈 뜨는 힘, 피부, 조직 등을 고려해 눈매교정, 앞트임, 뒷트임, 이마거상술 등 다양한 방법으로 크고 시원한 눈매를 만들 수 있다.

첫 수술이라면 재수술을 막기 위해 시술 경험이 풍부한 전문의와 원하는 이미지와 눈매에 대해 자세히 상담한 뒤 수술 결정을 하는 것이 좋다. 성형수술에서 무엇보다 본래 자신이 가진 얼굴의 개성을 살리면서 전체적인 이미지를 교정하는 것에 중점을 두는 것이 중요하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A형 간염 백신 기반 ‘고효율 백신 생산 플랫폼’ 구축"

한국의 강점과 혁신을 활용해 국제보건을 위협하...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약무행정 외길 40년

약무행정 외길 40년

일송(逸松) 이창기(李昌紀) 박사가 최근 ‘약무행정 외...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