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영조 원장의 심장이야기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기고

<21> 오뚝이

심장병전문의와 생로병사 Digital Art

김영조 원장

기사입력 2018-12-03 12:53     최종수정 2018-12-03 12:58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21> 오뚝이


넘어져도 금방 또 일어난다.

 

엎어져도 금방 또 일어난다. 


내가 없으면 당신이 힘들기 때문이고

내가 병들면 당신이 아프기 때문.

 

나는 칠전팔기의 오뚝이 심장이다.

 

오늘도 아픈 마음 뒤로하고

나는 다솜 가득한 마음으로

님을 위한 향기로운 꽃이 되어

님이 꽃멀미에 취해 있는 모습이 보고 싶다.

                           

                                      김영조 <김영조 심혈을 기울이는 내과 원장>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크론병서 TNF-α 억제제 한계…IL 억제제 역할 중요”

천재희 교수 “환자 40%는 장기 치료제 부재…IL가 대안...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약창춘추(藥窓春秋) 2

약창춘추(藥窓春秋) 2

심창구 서울대 명예교수(전 식약청장)가 약업신문에 10...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