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영조 원장의 심장이야기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기고

<14> 마음의 공동체

심장병전문의와 생로병사 Digital Art

김영조원장

기사입력 2018-08-16 10:36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14> 마음의 공동체



어릴 적 내 고향 야로에선,
옆집의 숟가락이 몇 개 있는지도 알고 있었고
길흉사에서는 함께 기뻐하고 슬퍼했다.
서로가 서로를 믿으며 공동의 목표가 있었다.
삶의 평안을 유지하기 위해 인간적 연결망을 가지고
서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면서
미래의 일이 예측 가능한 안정된 이상적인 사회였다.

지금은,
옆집에 누가 사는지도 모르는
엄격한 개인 중심의 경쟁 사회가 되었다.
경제적으로는 풍부해졌지만
이런 생활을 유지하기 위해서
자신도 모르는 사이 마음은 힘들어한다.

마을 안에 이웃들이 살듯
마음 안에는 여러 생각들이 산다.
생각들은 각(角)이 많아서
가끔은 서로 다투기도 하지만
착한 끈으로 연결된 마음의 마을엔
서로가 서로에게 눈물인 마음들이 산다.

우리의 마음과 마음 사이에
별들의 강이 흐르고,
나,
그 마음의 마을에 다다르고 싶다.

                                                김영조 <김영조 심혈을 기울이는 내과 원장>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다양한 경험 토대로 '심야상담약국' 자리잡을 것"

약준모 11호 공공심야약국으로 광주 소재 '소담약국' 지정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한국제약기업총람 2018년판 발간

한국제약기업총람 2018년판 발간

2018년판 한국제약기업총람은 상장(코스닥/코스피/코넥...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