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우리나라 의료경험기 12 – 전이성 암 환자들이 완화치료의 혜택을 받을 수 있길 바라며

신재규교수의 'From San Francisco'

기사입력 2018-06-18 14:15     최종수정 2018-06-18 14:17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작성일순     추천순     반대순

우루사 추천 반대 신고

삼성병원에 완화의료과가 있을리 없습니다. 기업이 운영하는 병원에서 손해나는 진료를 하진 않을테니까요.

http://hospice.cancer.go.kr/index.do

보건복지부의 호스피스완화의료홈페이지를 참조해보세요.

완화의료전문기관의 분포를 확인해보시죠.

완화의료는 한국에서는 병원의 수익에 도움이 되지 않기때문에 의사들이 관심이 없는것으로 생각됩니다.

완화의료를 하실 생각이시면 삼성병원에 계속 계시기보다는 홈페이지의 완화의료전문기관을 선택하시는것이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2018.07.12 14:09) 수정 삭제

댓글의 댓글쓰기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2가지 제형 갖춘 심퍼니, ‘편리’하고 ‘편안’한 약”

“심퍼니SC는 환자가 병원 내방 없이 4주에 한 번...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생약이 가지고 있는 성분의 약리작용을 근거로 방제를 ...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