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 우리나라 의료경험기 11 – 실수가 많은 대형병원 의사들

기사입력 2018-06-05 14:00     최종수정 2018-06-05 14:12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작성일순     추천순     반대순

우루사 추천 반대 신고

아무리 능력이 뛰어난 사람도 많은 업무량을 소화하면 실수를 하게 마련입니다.

미국에서 refer시에 다음날 진료를 보지못할까요?

하루에 볼수 있는 환자수가 정해져 있는것을 병원운영자, 의사, 환자가 모두 인정하기때문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우선 병원운영자가 다음날 진료를 잡지않으면 의사에게 열심히 일하지않는다고 페널티를 가하고, 환자들은 왜 다른 병원은 온날 바로 진료볼수 있는데 여기는 그렇지 못하냐고 외래에서 고성을 높입니다.

그게 우리나라와 샌프란시스코의 차이지요
(2018.07.12 13:53) 수정 삭제

댓글의 댓글쓰기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노인 천식, 흡입제 사용 어렵다면 ‘경구제’가 대안”

박흥우 교수 “복약순응도 중요…비교적 안전한 ‘LTRA’ ...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Pharmaceuticals in korea 2018

Pharmaceuticals in korea 2018

한국제약산업 정보 집대성한 영문책자- 외국현지 박람...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