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도그는 샌드위치 아냐! 집밖서 먹어야 제맛

90%가 핫도그는 손으로..57% 핫도그와 샌드위치 달라

기사입력 2021-07-29 15:26     최종수정 2021-07-29 23:10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미국에서 지난 21일은 ‘핫도그의 날’(National Hot Dog Day)이었다.

이와 관련, 전미 핫도그‧소세지협회(NHDSC)와 북미 육류연구소(NAMI)가 같은 날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해 관심이 모아지게 했다.

조사결과의 요지는 한마디로 “핫도그는 샌드위치가 아니다”라는 명쾌한 명제였다.

핫도그의 맛은 집밖에서 먹을 때 최고이고, 격식을 갖춰서 종이접시 위에 올려놓고 먹을 게 아니라 손으로 잡고 먹어야 한다는 것. 아울러 최고의 핫도그로는 뉴욕 스타일 핫도그가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90%의 응답자들이 핫도그는 손으로 들고 먹어야 한다는 데 동의를 표시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57%가 “핫도그는 샌드위치가 아니다”라는 명제에 고개를 끄덕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와 함께 62%의 응답자들은 핫도그를 맛봐야 할 최적의 장소로 야구장을 꼽아 눈길이 쏠리게 했다.

바꿔 말하면 야구장에서 먹어야 핫도그의 맛이 제맛이라는 의미이다.

마찬가지로 핫도그는 집밖에서 먹을 때 가장 좋다고 답한 응답자들이 61%에 달했고, 핫도그는 종이접시 위에 올려놓지 않고 냅킨에 감싼 후 손으로 먹어야 한다는 믿음을 드러낸 응답자들이 87%에 이르러 주목되게 했다.

전미 핫도그‧소세지협회의 한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핫도그와 관련한 몇가지 핵심적인 이슈들에 대해 한목소리를 냈다”면서 “다시 한번 말하지만, 핫도그는 샌드위치가 아니므로 샌드위치의 일종이 아니라 자체적으로 분류되고 있음을 상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설문조사에서 한가지 흥미로운 것은 미국에서 핫도그의 수도를 꼽아달라는 문항이었다.

조사결과 3분의 1에 해당하는 응답자들이 100% 쇠고기를 사용하고 찐(steamed) 양파와 노란색 머스터드 소스를 뿌린 뉴욕 스타일 핫도그를 가장 대중적인 인기가 높은 핫도그로 꼽은 것으로 나타나 뉴욕에 핫도그의 수도라는 또 다른 수식어를 붙일 수 있게 했다.

한편 미국인들이 즐기는 표준 쇠고기 핫도그 하나는 칼로리 함량이 190칼로리에 달하는 가운데 7g의 단백질과 1일 권장의 20%에 해당하는 비타민B12가 함유되어 있다.

비타민B12는 정상적인 대사 기능과 소아들의 두뇌 발달, 성인들의 정신건강(mental clarity)에 핵심적인 영양소로 알려져 있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블랙모어스 - 피쉬 오일
퍼슨 - 포비딘
한풍제약 - 굿모닝에스
Solution Med Story
lactodios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60> 이정희 <유한양행 대표이사 / 제56회 / 2020년도>

유한양행 이정희 대표이사가 제56회 동암 약의상을 ...

<59> 천병년 <우정바이오대표이사 / 제55회 / 2019년도 >

천병년(千炳年) 우정바이오 대표이사는 신약개발 전...

<58> 한승수 <제일파마홀딩스 회장/ 제54회 / 2018년도>

1959년 창립된 제일약품은 지난해 6월, 미래성장 추...

<57>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 / 제53회 / 2017년도>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은 고(故) 윤광열 동화약품 명...

<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김동연 한국신약개발 이사장은 1950년 출생, ...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2형 당뇨, 관리가 가능한 병이다”

대한민국 성인 7명 중 1명은 당뇨병 환자이고, 당...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20한국화장품기업총람(기업용...

2020한국화장품기업총람(기업용...

“한국화장품기업 모든 정보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

팜플러스 더보기